[현장스케치] 국회 '정개특위-사개특위 활동시한 연장' 의결

황채원 기자 | 기사입력 2019/06/28 [15:32] | 트위터 아이콘 444,616
본문듣기

[현장스케치] 국회 '정개특위-사개특위 활동시한 연장' 의결

황채원 기자 | 입력 : 2019/06/28 [15:32]

28일 국회 본회의에서 정개특위-사개특위 활동 연장안이 의결됐다. 사진 / 이원집 기자     


[
시사주간=황채원 기자] 패스트트랙에 오른 선거제와 검찰개혁법을 논의할 정치개혁특별위원회(정개특위)와 사법개혁특별위원회(사개특위)의 활동시한이 연장됐다.
 
국회는 28일 본회의를 열어 정개특위와 사개특위의 활동시한 연장 안건을 의결했다. 
 
정개특위 연장 안건은 재석 의원 215명 중 207명의 찬성으로 통과됐으며 사개특위 연장 안건은 재석 의원 220명 중 201명의 찬성으로 가결됐다.
 
앞서 교섭단체인 더불어민주당, 자유한국당, 바른미래당은 정개특위와 사개특위 연장에 대한 최종 합의안을 도출해냈고 이어 본회의 의결이 이뤄졌다.
 
이번 의결로 당초 이달 말 종료 예정이던 사개특위와 정개특위는 8월 31일까지 활동 시한이 연장된다.
 
한편 3당 합의안에 따라 특위 위원장은 교섭단체 의석수 순위에 따라 1개씩 맡기로 했다. 이에 민주당이 한 곳을 정하면 나머지 한 곳의 위원장은 한국당이 맡기로 한 상태다.
 
그러나 이로 인해 정개특위 위원장을 맡으며 패스트트랙 통과를 이끌었던 심상정 정의당 의원이 위원장직을 내놓게 됐자 정의당은 '사전협의 없는 교체'라며 반발하고 있다. SW
 
hcw@economicpost.co.kr
시사주간 황채원 취재부 기자입니다.

"미래는 타협하지 않는 오늘이 만듭니다"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