7월, '계절 식품' 수요 늘어···오프라인 유통업체 매출 3.6% ↑
상태바
7월, '계절 식품' 수요 늘어···오프라인 유통업체 매출 3.6% ↑
  • 박지윤 기자
  • 승인 2017.08.30 11:04
  • 댓글 0
  • 트위터 419,492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산업부, 7월 유통업체 매출···오프라인 3.2%↑·온라인 4.4%↑
온라인 판매는 가전제품 판매 호조와 계절식품(복날) 특가 기획전으로 가전·전자(53.5%), 식품 부문(35.2%)이 크게 성장하며 전체 매출이 30.3% 증가했다. 사진 / 산업통상자원부 


[
시사주간=박지윤 기자지난달 과일 등 계절식품 수요가 늘면서 오프라인 유통업체 매출이 3.2% 증가했다. 휴가상품 할인행사의 축소로 온라인 판매중개 업체 매출은 소폭 감소했다.

30일 산업통상자원부에 따르면 7월 주요 유통업체 매출은 오프라인 부문(3.2%)과 온라인 부문(4.4%) 모두 성장한 가운데 전체 매출은 3.6% 늘었다.

오프라인 업체 매출은 과일 등 계절식품에 대한 수요 확대로 식품군의 매출이 상승하며 백화점을 제외한 모든 업체 매출이 성장했다.

편의점은 폭염으로 인해 음료․아이스크림 등 가공식품군(15.0%)을 중심으로 식품군 매출(15.2%)이 상승하고, 점포수가 14.8% 증가하며 전체 매출이 11.1% 증가했다.

대형슈퍼마켓은 간편식 수요가 늘어나는 등 식품군 매출(3.2%)이 상승하며 전체 매출이 2.2% 늘었다.

대형마트도 고온다습한 날씨로 인해 과일 등 식품부문(4.8%)과 선풍기․제습기 등 가전제품 부문(3.7%)의 매출이 상승하고, 구매단가(1.6%) 상승으로 전체 매출이 1.7% 늘었다.

백화점은 다양한 할인행사 등을 통해 가정용품 부문(10.2%) 매출은 늘었지만 나머지 부문의 매출 하락으로 방문고객(-0.4%) 및 구매단가(-0.9%)가 감소하며 전체 매출은 1.3% 감소했다.

온라인 판매는 가전제품 판매 호조와 계절식품(복날) 특가 기획전으로 가전·전자(53.5%), 식품 부문(35.2%)이 크게 성장하며 전체 매출이 30.3% 증가했다.

다만, 온라인 판매중개는 휴가상품 할인행사의 축소로 서비스·기타 부문(-34.8%)의 매출이 감소하며 전체 매출이 3.6% 하락했다. SW

pjy@economicpost.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