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진핑 방한 무산, G20 정상회의 때 "기대"
상태바
시진핑 방한 무산, G20 정상회의 때 "기대"
  • 황채원 기자
  • 승인 2019.06.07 22:16
  • 댓글 0
  • 트위터 387,621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청와대 고위 관계자 밝혀
사진 / XINHUA


[
시사주간=황채원 기자] 시진핑 중국 국가주석의 방한이 물건너 간 것으로 확인됐다.

청와대 고위 관계자는 7일 춘추관에서 기자들과 만난 자리에서 '한일, 한중 정상회담이 오사카에서 열리는가'라는 질문을 받고 "검토하고 있다"고 밝혔다. 또 "시 주석은 주요20개국(G20) 정상회의 때 방한하지 않는다"고 밝혔다.

이 관계자는 "오사카에 가서 여러 정상들을 많이 만나게 될 것"이라며 "지금 모든 스케줄 다 잡고 있다. 기대해도 될 듯 하다"고 덧붙였다.


앞서 중앙일보는 시 주석이 6월 27~28일 오사카에서 열리는 G20 정상회의에 앞서 방한해 문재인 대통령과 정상회담을 할 예정이라고 보도했다. 

그는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이 6월 말 2박3일 동안 방한하는가. 아니면 1박만 하는가'라는 질문에는 "아직 정해지지 않았다"고 답했다. SW

hcw@economicpost.co.kr

Tag
#중국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