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인영 “코로나19 경제대책, 통 큰 정책으로 해야”
상태바
이인영 “코로나19 경제대책, 통 큰 정책으로 해야”
  • 현지용 기자
  • 승인 2020.03.23 11:43
  • 댓글 0
  • 트위터 438,98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이인영 더불어민주당 원내대표는 23일 오전 국회서 열린 코로나19국난극복위 회의에서 중국발 신종 코로나 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사태 대응을 위한 경제 대책에 대해 “신속하고 과감하게 통 큰 정책으로 국난 극복을 향해 질주해주길 부탁한다”고 말했다. 사진=뉴시스

[시사주간=현지용 기자] 중국발 신종 코로나 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사태 대응을 위한 경제 대책에 대해 이인영 더불어민주당 원내대표는 “신속하고 과감하게 통 큰 정책으로 국난 극복을 향해 질주해주길 부탁한다”고 강조하고 나섰다.

이 원내대표는 23일 오전 국회서 열린 코로나19국난극복위 회의에 참석해 황교안 미래통합당 대표의 ‘40조원 긴급구호자금’ 투입 발언과 관련 “민주당은 야당의 이러한 제안에 관심이 있다”며 “이쯤 되면 확장재정, 양적 완화 방향에 대한 국민적 공감대가 형성됐다”고 말했다.

이어 심재철 통합당 원내대표의 ‘현금 살포식 정책 예산’ 반대에 대해서는 “최근까지 야당의 원내대표는 선거용 현금살포라는 비판을 이어왔다. 무엇이 야당의 진심인지 분명히 확인해 달라”고 반박하기도 했다.

그러면서 신천지 증거장막성전의 코로나19 논란과 관련 이 원내대표는 “한두 집단이 사회적 연대를 깨면 방역 전선에 큰 구멍이 뚫리고 국민이 위험에 빠진다는 사실이 신천지 집단의 교훈을 통해 확인됐다”며 “행정당국은 특단의 각오로 강력한 방역 통제에 나서달라”고 말했다. SW

hjy@economicpost.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