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호영 "수사 독립성 해친 추미애, 탄핵소추안 제출할 것"
상태바
주호영 "수사 독립성 해친 추미애, 탄핵소추안 제출할 것"
  • 황채원 기자
  • 승인 2020.07.20 11:13
  • 댓글 0
  • 트위터 423,641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20일 열린 미래통합당 비상대책위원회에서 주호영 원내대표(가운데)가 발언하고 있다. 사진=황채원 기자
20일 열린 미래통합당 비상대책위원회에서 주호영 원내대표(가운데)가 발언하고 있다. 사진=황채원 기자

[시사주간=황채원 기자] 주호영 미래통합당 원내대표가 20일 "추미애 법무부 장관 탄핵소추안을 제출하겠다"고 밝혔다.

주호영 원내대표는 이날 오전 국회에서 열린 비상대책위원회의에서 "추미애 장관은 검찰청법상 여러 권한 남용과 법을 위반하고 품위를 손상했으며 수사에 열심인 검사들을 모두 인사에 맞지 않게 쫓아냈다. 어느 법무부장관보다 수사의 독립성을 해친 사람"이라며 탄핵소추 이유를 밝혔다.

그는 이어 "오늘 제출하면 내일 본회의에 제출되어 금요일에 표결이 있을 것"이라면서 "본회의에서 민주당의 많은 찬성표가 나올 것으로 기대한다"고 밝혔다.

주 원내대표는 또 정부가 탈북단체의 법인 설립허가를 취소한 것에 대해 "국제 망신을 자초할 것"이라고 비판하면서 설립허가 취소 결정을 철회해야한다고 주장했다.

한편 이날 통합당 회의실 백보드에는 파란색 바탕에 '그렇게 해도 안 떨어져요, 집값-더불어민주당' 문구를 새겨 정부와 여당의 부동산 정책에 맞서겠다는 의도를 보여줬다. SW

hcw@economicpost.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