류머티즘약 ‘악템라’ ‘코로나19’ 치료 효과없다
상태바
류머티즘약 ‘악템라’ ‘코로나19’ 치료 효과없다
  • 조명애 워싱턴 에디터
  • 승인 2020.07.30 05:52
  • 댓글 0
  • 트위터 422,425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위약 대조연구에서 사망률 오히려 더 높아
유사 약물인 ‘케브자라’도 이점 나타나지 않아
코로나 바이러스 스파이크 단백질 입체구조. 사진출처=CDC, Centers for Disease Control and Prevention, 미국 질병통제예방센터
코로나 바이러스 스파이크 단백질 입체구조. 사진출처=CDC, Centers for Disease Control and Prevention, 미국 질병통제예방센터

[시사주간=조명애 워싱턴 에디터·불문학 박사] 류머티즘 관절염 치료제 ‘악템라’(Actemra)가 ‘코로나19’ 치료에 도움을 주지 않는 것으로 나타났다. 스위스 글로벌 제약사 로슈의 이 제품은 그동안 코로나19 치료에 유용하다고 알려져 관련 기업 주가가 폭등하는 등 기대를 모았다.

악템라를 사용한 치료는 4주 후에 위약을 복용한 환자와 유의미한 임상 차이가 나타나지 않았다. 오히려 악템라를 치료한 환자의 19.7%가 사망, 위약 치료군의 19.4%에 비해 4주 내에 사망한 비율이 약간 더 높았다.

악템라를 사용한 치료는 병원에서 조기 퇴원을 초래한 것으로 보이며 인공 호흡기 지원이 적지만 위약과의 차이는 두 경우 모두 통계적으로 유의하지 않았다. 폐에 대한 질병의 공격으로부터 생존할 가능성 역시 관찰되지 않았다.

사노피와 레제네론(Regeneron)의 유사 약물인 ‘케브자라(Kevzara)’도 이 병으로 입원한 환자에 대한 위약 대조 연구에서 아무런 이점을 보이지 않았다.

그러나 로이터 통신은 지난 달 영국에서 코로나19 치료에 ‘덱사메타손’이 유용하다고 입증한 연구인 ‘RECOVERY’는 이번 결과에도 불구하고 코로나19 환자를 대상으로 악템라를 계속 테스트 할 것이라고 보도했다. SW

jma@economicpost.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