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늘 대설...남북한 큰 눈 소식은 없어
상태바
오늘 대설...남북한 큰 눈 소식은 없어
  • 양승진 북한 전문기자
  • 승인 2020.12.07 19:00
  • 댓글 0
  • 트위터 414,723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북한-북부 내륙지역에서 산발적인 눈
남한-서부 내륙, 밤부터 모레 사이 눈
북한 조선중앙TV 기상캐스터가 날씨를 전하고 있다. 사진=조선중앙TV
북한 조선중앙TV 기상캐스터가 날씨를 전하고 있다. 사진=조선중앙TV

[시사주간=양승진 북한 전문기자] 일 년 중 눈이 가장 많이 내린다는 대설(大雪)이지만 남북한 모두 큰 눈 소식은 없다.

24절기 중 21번째 절기인 대설은 눈이 가장 많이 내린다는 뜻에서 붙여진 이름이다. 태양의 황경이 255도에 도달한 때이다. 이날 눈이 많이 오면 이듬해 풍년이 들고 따뜻한 겨울을 난다고 전해진다.

북한 조선중앙TV7일 일기예보를 통해 서해안 중부 이남과 북부 내륙지역에서 산발적인 눈이 내릴 것으로 전망했다. 함경북도 바닷가에서는 오후 한때 눈이 산발적으로 내릴 것으로 예보했다.

대부분의 지역에서 맑은 가운데 오후부터 찬바람이 불면서 조금 추워질 것으로 보인다.

북한 지역별 날씨 예보. 사진=조선중앙TV
북한 지역별 날씨 예보. 사진=조선중앙TV

지역별 기온은 평양 1/2(최저 최고), 백두산밀영 18/-10, 혜산 14/-5, 강계 10/-2, 청진 3/4, 함흥 5/8, 원산 3/7, 신의주 6/0, 평성 2/1, 사리원 0/2, 해주 2/4, 개성 0/5 등이다.

남한에서는 전국에 구름이 많은 가운데 낮부터 북서쪽의 찬 공기가 내려오며 기온이 차차 낮아질 것으로 예보됐다. 8일 아침 서울은 -4~-6도를 보여 추워질 전망이다.  

충남 서해안·전라도·경상 서부 내륙은 밤부터 모레 아침 사이 눈이 날리거나 빗방울이 떨어질 것으로 예보됐다.

전북 동부 내륙과 제주도 산지에서는 눈이 조금 쌓이는 곳도 있을 것으로 보인다. 예상 적설량은 1미만이다. SW

ysj@economicpost.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