확진자 없는 북한...국제사회에 백신지원 요청
상태바
확진자 없는 북한...국제사회에 백신지원 요청
  • 양승진 북한 전문기자
  • 승인 2021.01.05 09:24
  • 댓글 0
  • 트위터 419,955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비정부기구 GAVI에 백신 신청서 제출
92개 저소득국가 중 86개국이 신청서
유럽국가 대사관 곳곳에 방안 문의도
확진자가 없는 북한이 백신 지원요청을 했다. 사진=시사주간 DB
확진자가 없는 북한이 국제 비정부기구와 일부 유럽국가에 백신 지원요청을 했다. 사진=시사주간 DB

[시사주간=양승진 북한 전문기자]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진자가 0명이라고 주장하는 북한이 최근 국제 비정부기구(NGO)와 일부 유럽국가에 백신 지원을 요청했다.

미 월스트리트저널(WSJ)4일 북한이 비정부기구인 세계백신면역연합(GAVI·가비)에 코로나19 백신을 받기 위한 신청서를 제출했다고 보도했다.

이와 관련해 가비 대변인은 북한의 백신 신청 여부는 직접 언급하지 않았지만 각 국가의 백신 수요를 산출하고 있으며 곧 새로운 소식을 발표할 것이라고 밝혔다.

가비는 세계보건기구(WHO)와 함께 국제 백신 공유 프로젝트인 코백스퍼실리티(COVAX Facility) 협의체를 공동 운영하고 있다. 코백스는 지금까지 백신 13억회분 기부 물량을 확보해 2021년 말까지 저소득 국가의 전체 인구 20%에 접종하는 것을 목표로 하고 있다.

지난 달 가비는 선진국이 공여한 자금으로 개발도상국에 백신을 제공하는 코백스 선구매 공약 매커니즘의 대상인 92개 저소득 국가 중 86개국이 신청서를 냈다고 밝힌 바 있다. 북한은 92개 대상 국가 중에 포함된 것으로 알려졌다.

WSJ는 복수의 관계자를 인용해 북한이 최근 몇 주 사이 유럽 국가 대사관 여러 곳에 코로나19 백신 확보 방안을 문의했다고 전했다.

지난달 일본 아사히신문은 소식통을 인용해 북한이 러시아가 개발한 코로나19 백신을 들여와 접종을 시작했다고 보도한 적이 있지만 러시아는 이 보도 내용을 부인했다.

현재까지 북한에 코로나19 확진자는 없다. WHO에 따르면 지난달 17일 기준 북한에서 11707명에 대해 코로나19 검사를 했지만 확진 사례는 나오지 않았다. SW

ysj@economicpost.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