유엔, 민간단체 대북 식수개선사업 제재 면제
상태바
유엔, 민간단체 대북 식수개선사업 제재 면제
  • 양승진 북한 전문기자
  • 승인 2021.02.06 09:43
  • 댓글 0
  • 트위터 416,611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올해들어 제재위 첫 면제승인
단체명-지원물품 등은 비공개
유엔 대북제재위원회는 한국 민간단체의 대북 식수개선사업에 대해 제재 면제를 승인했다. 사진=시사주간 DB
유엔 대북제재위원회는 한국 민간단체의 대북 식수개선사업에 대해 제재 면제를 승인했다. 사진=시사주간 DB

[시사주간=양승진 북한 전문기자] 유엔안전보장이사회(안보리) 산하 대북제재위원회가 한국 민간단체의 대북 인도주의 지원 사업을 승인했다.

안보리 대북제재위원회는 5일 홈페이지를 통해 북한에 안전하고 깨끗한 물을 제공하기 위한 식수 개선사업과 관련해 한국에 제재 면제를 승인했다고 밝혔다.

면제 기간은 122일부터 1021일까지다.

하지만 제재위는 어떤 단체에 대한 면제인지, 또 면제를 받은 지원 물품이 무엇인지 등 세부사항은 공개하지 않았다.

이번 제재 면제는 제재위의 올해 첫 승인이다지난해 11월 제재 면제 기한을 6개월에서 9개월로 연장한 이후 처음 적용된 사례다.

가장 최근 사례는 지난해 10국경없는의사회의 코로나 대응을 위한 대북 의료 물품 지원에 대해 제재 면제였다. SW

ysj@economicpost.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