北, 도쿄올림픽 불참...코로나로부터 선수보호
상태바
北, 도쿄올림픽 불참...코로나로부터 선수보호
  • 양승진 북한 전문기자
  • 승인 2021.04.06 09:24
  • 댓글 0
  • 트위터 414,702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지난달 평양 올림픽위원회 총회서 결정
새 5개년 계획기간 메달 획득방안 논의
평창 동계올림픽에 참가한 북한 선수단이 입촌식을 갖고 있다. 사진=시사주간 DB
평창 동계올림픽에 참가한 북한 선수단이 입촌식을 갖고 있다. 사진=시사주간 DB

[시사주간=양승진 북한 전문기자] 북한이 오는 7월 열리는 도쿄올림픽에 불참하기로 결정했다.

북한 체육성은 6일 홈페이지에서 지난달 25일 올림픽위원회 총회가 평양에서 진행됐다며 총회에서 이 같은 사항이 결정됐다고 밝혔다.

체육성은 총회에서 코로나19에 의한 세계적인 보건 위기상황으로부터 선수들을 보호하기 위해 위원들의 제의에 따라 제32차 올림픽 경기대회에 참가하지 않기로 토의 결정했다고 밝혔다.

화상회의 방식으로 진행된 이번 총회에서는 올해 사업총화(결산)와 내년 사업방향에 대한 토의가 진행됐다. 김일국 체육상이 보고를 진행했으며, 보고에 이은 토론에서 토론자들은 지난 2차 전원회의에서 북한을 체육 선진국 대열에 들어서게 하기 위한 과업·방도 등이 구체적으로 밝혀진 것에 대해 논의했다.

또 올해 전문체육 기술 발전을 위한 토대를 마련하고, 대중 체육활동을 활발히 조직·진행하기 위한 실무 문제가 토의됐다.

토론자들은 새로운 5개년 계획기간 국제경기들에서 메달 획득수를 지속적으로 늘리며 온 나라에 체육열기를 고조시켜야 할 것이라고 강조했다. SW

ysj@economicpost.co.kr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