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종인 "자연의 위치로 돌아간다" 비대위원장 사임
상태바
김종인 "자연의 위치로 돌아간다" 비대위원장 사임
  • 황채원 기자
  • 승인 2021.04.08 20:49
  • 댓글 0
  • 트위터 414,702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김종인 국민의힘 비대위원장. 사진=국민의힘
김종인 국민의힘 비대위원장. 사진=국민의힘

[시사주간=황채원 기자] 김종인 국민의힘 비상대책위원장이 8일 위원장직에서 물러났다.

김종인 위원장은 이날 오전 기자회견을 열고 "국민 여러분의 압도적 지지로 보궐선거에 승리해 정권교체와 민생회복의 최소한의 기반은 만들었다고 생각한다"며 "저는 이제 자연의 위치로 돌아간다"고 밝혔다.

김 위원장은 "지난 1년간 국민의힘은 근본적 혁신과 변화를 위해 나름대로 노력했지만 아직 부족한 것 투성이다. 가장 심각한 문제는 내부분열과 반목"이라면서 "지난 경선 과정에서 보았든 정당을 스스로 강화할 생각을 하지 않고 외부 세력에 의존한다거나. 그것에 더해 당을 뒤흔들 생각만 하거나 정권을 되찾아 민생을 책임질 수권의지는 보이지 않고 오직 당권에만 욕심을 보이는 사람들이 아직 국민의힘 내부에 많다"고 비판했다.

김 위원장은 "이번 선거 결과를 국민의 승리로 겸허히 받아들이지 않고 자신들이 승리한 걸로 착각해 개혁의 고삐를 늦춘다면 당은 다시 갈라지고 정권 교체를 이룰 천재일우의 기회가 소멸될 것"이라며 "국민의힘이 부디 더 많이, 더 빨리, 더 결정적으로 변화해 국민의 마음에 더 깊숙히 다가가길 간절히 소원한다"고 말했다. SW

hcw@economicpost.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