평양에 폭설...유다른 정서 자아내(화보)
상태바
평양에 폭설...유다른 정서 자아내(화보)
  • 양승진 북한 전문기자
  • 승인 2021.12.20 11:37
  • 댓글 0
  • 트위터 387,248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18일 평양지역에 16~27㎝ 많은 눈
핸드폰으로 아이 찍어주는 엄마 등
평양의 한 아이엄마가 핸드폰으로 사진을 찍어주고 있다. 사진=북한 소식통
평양의 한 아이엄마가 핸드폰으로 사진을 찍어주고 있다. 사진=북한 소식통

[시사주간=양승진 북한 전문기자] 북한 전역에 18~19일 눈이 왔다.

북한 소식을 전하는 한 소식통은 20일 중국 웨이보에 평양의 눈 소식을 전하고 유다른 정서를 자아낸다며 사진을 게시했다.

사진을 보면 핸드폰으로 어린 아이 사진을 찍어주는 엄마와 대동문, 평양종 등 역사유적은 물론 대동강변의 경치가 담겼다.

조선중앙통신은 평양지역에서 18일 폭설을 동반한 16~27의 많은 눈이 내렸다고 보도했다.

조선중앙통신은 이날 북한 기상수문국의 통보를 인용해 북한 서해북부에서 강화된 저기압골의 영향으로 18일 정오부터 내리기 시작한 눈은 밤 9시까지 내렸는데 특히 중구역 적설량은 27라고 전했다.

다음은 눈 내린 평양의 모습이다. SW

ysj@economicpost.co.kr

사진=북한 소식통
사진=북한 소식통
사진=북한 소식통
사진=북한 소식통
사진=북한 소식통
사진=북한 소식통
사진=북한 소식통
사진=북한 소식통
사진=북한 소식통
사진=북한 소식통
사진=북한 소식통
사진=북한 소식통
사진=북한 소식통
사진=북한 소식통
사진=북한 소식통
사진=북한 소식통
사진=북한 소식통
사진=북한 소식통

 

Tag
#북한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