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단독] 北, 김장용 고춧가루-마늘 중국서 수입했다
상태바
[단독] 北, 김장용 고춧가루-마늘 중국서 수입했다
  • 양승진 북한 전문기자
  • 승인 2022.11.29 08:11
  • 댓글 0
  • 트위터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장마당서 국산 고춧가루 1㎏ 4만원-마늘 2만원
중국산은 절반가격...절임배추-양념도 유통단계
배추·무 모자라 김장 포기-김치 소량구매하기도
절기상 소설(小雪)이 지나면서 북한도 김장을 서두르고 있지만 배추와 무 가격이 폭등한 것으로 전해지고 있다. 사진=대외선전매체
절기상 소설(小雪)이 지나면서 북한도 김장을 서두르고 있지만 배추와 무 가격이 폭등한 것으로 전해지고 있다. 사진=대외선전매체

[시사주간=양승진 북한 전문기자] 북한도 중국산 고춧가루와 마늘을 수입했습니다.”

북한 소식을 전하는 중국 단둥의 한 소식통은 29북한에서도 김장용 고춧가루와 마늘이 부족해 신의주와 단둥 간 북·중 화물열차로 수입했다고 전했다.

소식통은 올해 가을 작황 부진으로 김장용 배추와 무, 고춧가루, 마늘이 부족한 실정이라면서 그나마 수입하기 쉬운 고춧가루와 마늘을 대량으로 수입한 것으로 알고 있다고 말했다.

그는 장마당에서 파는 배추 한 포기 가격은 1500~1700(북한 돈), 1800원으로 지난해 같은 시기에 비해 거의 200% 폭등했다고 설명했다.

그러면서 평양 같은 경우 배추 1가격이 3000원에 달한다김장용 고춧가루 14만원, 마늘은 3만원이라고 부연했다.

소식통은 중국산 고춧가루는 12만원, 마늘은 15000원으로 북한산의 절반가격에 거래되고 있다고 언급했다.

그는 또 배추가격 폭등으로 김장을 하지 못하는 가구가 많다면서 예전 같으면 벌써 김장이 끝났을 텐데 올해는 날씨가 따듯한 덕분에 좀 늦은 감이 있다고 말했다.

소식통은 요즘은 장마당에도 절임배추와 양념이 나오기 때문에 예전보다는 많이 편해졌다문제는 돈이 있느냐 없느냐의 차이가 김장의 양을 좌우한다고 강조했다.

북한에서는 김장을 반년 치 식량또는 반년 전투라고 부를 만큼 중요하게 여긴다. 김장철에는 배추와 무 등을 배급제로 공급했지만 지금은 공급양이 적어 장마당에서 따로 구입해야 한다.

겨울이 긴 북한 특성상 김치를 담그는 양도 엄청나 국가에서 어른 1인당 배추는 70~80, 무는 15~20을 지급하기 때문에 보통 가정마다 배추와 무 등이 몇 백 에 달할 만큼 많다. 하지만 최근 각 시도에 김치공장을 건설해 김치를 소량으로 구매해 먹는 가구들도 늘어나고 있는 추세다. SW

ysj@economicpost.co.kr

Tag
#북한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