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제 > 경제일반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경제
경제일반
SK텔레콤, 폭설 내린 제주공항에 '행복충전소' 운영 '큰 호응'
기사입력 2018/01/12 [12:16] 트위터 노출 2,056,301페이스북 확산 0
트위터 페이스북 공감 카카오톡
▲[Photo By SK텔레콤]


[시사주간=박지윤기자]
 SK텔레콤은 연이은 폭설로 승객 7000여명의 발이 묶인 제주공항에 '행복충전소'를 설치, 충전 서비스 및 방한용품 제공 등 고객 편의를 위한 활동을 실시했다고 12일 밝혔다.

 SK텔레콤은 제주 지역 임직원 20여명으로 꾸려진 비상 대응반을 가동해 11일 공항에 행복충전소를 설치했다. 통신사 관계 없이 모든 고객에게 충전 서비스와 핫팩을 제공했다.
 
 SK텔레콤은 충전 서비스의 경우 동시에 42명까지 가능할 수 있도록 준비했으며, 핫팩 역시 당일 확보 가능한 최대 수량인 1000여개를 공수해 제공했다. 12일 오전까지 서비스를 제공받은 고객 수는 2000여명에 이른다.

 SK텔레콤은 결항편 승객이 모두 안전하게 수송될 때까지 행복충전소를 운영할 계획이다.

 SK텔레콤은 통신 품질 관리에도 만전을 기했다. 결항 사태가 발생한 11일 오전12시 통화가 폭증해 제주 지역 LTE 트래픽이 평시 대비 약 253% 증가했으나, 중계기 운용 방식 최적화를 통해 고객에 안정적인 품질을 제공했다.

 SK텔레콤은 폭설, 지진, 수해 등의 사태에 대비해 지역별로 비상 대응반을 운영, 고객에게 적시에 꼭 필요한 편의를 제공할 수 있는 체계를 갖추고 있다. SW


[이 기사는 SNS(사회관계서비스망)를 통해 2.056.301명에게 확산되었습니다]

시사주간 시사주간의 다른기사 보기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 시사주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목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많이 본 뉴스
광고
배너

이호종

주다운

김태곤

정상문

최정윤

광고
광고
배너
배너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