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은행, 2019 물가안정목표 2.0% 유지
상태바
한국은행, 2019 물가안정목표 2.0% 유지
  • 김경수 기자
  • 승인 2018.12.26 15:07
  • 댓글 0
  • 트위터 387,623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26일 정규일 한국은행 부총재보(왼쪽 세 번째)가 서울 중구 한국은행에서 열린 물가안정목표 기자설명회에서 취재진의 질문에 답하고 있다. 사진 / 뉴시스


[
시사주간=김경수 기자] 한국은행이 2019년 물가안정목표를 소비자물가상승률 기준 2.0%로 유지하지만 적용기간은 특정하지 않는다.

26일 한국은행에 따르면 현행 물가안정목표의 적용기간이 올해 종료됨에 따라 '2019년 이후 물가안정목표'에 대해 정부와 협의를 거쳐 금융통화위원회를 열고 이같이 의결했다.

지난 1998년 한은은 물가목표제를 도입한 이후 지금까지 3년 단위로 목표를 설정해왔지만 내년부터 물가안정목표 적용기간을 특정하지 않는 질문에 제도운용의 안정성을 높이기 위한 차원이라고 답했다.

한은에 따르면 물가안정목표제를 도입한 지 10년이 넘은 26개국 중 17개국은 적용기간이 없고, 나머지 영국, 캐나다, 호주 등 또한 적용기간을 형식적으로만 유지하고 있다.

또 한은은 국민들이 물가상황에 대한 이해도를 높이기 위해 물가안정목표 운영상황 점검 보고서를 연 2회 정례적으로 발간하고, 총재 기자간담회를 통해 이를 설명할 예정이며, 이는 4회 국회에 제출하는 통화신용정책보고서와는 별개다.

한은은 유가 변동성 확대, 경기와 물가간의 상관관계 약화 가능성 등으로 물가상황 및 향후 전망의 불확실성이 확대됨에 따라 대국민 커뮤니케이션을 강화해야한다고 말했다. SW

kks@economicpost.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