위례신혼희망타운 1만8천명 몰려...최종경쟁률 54대1
상태바
위례신혼희망타운 1만8천명 몰려...최종경쟁률 54대1
  • 김경수 기자
  • 승인 2018.12.29 03:29
  • 댓글 0
  • 트위터 387,565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위례 신혼희망타운 조감도.     


[
시사주간=김경수 기자] 신혼부부, 예비부부 등 집 걱정을 덜어주기 위해 첫 공급된 위례신도시(A3-3b블록) 공공주택 신혼희망타운에 18200명이 몰렸다.

국토교통부와 한국토지주택공사(LH)에 따르면 지난 27~28일 양일간에 거쳐 위례 신혼희망타운에 대한 청약을 실시한 결과 340가구(508가구) 모집에 18209명이 몰려 최종 경쟁률 541를 기록했다.

주택별로 전용면적 46A형이 127가구 모집에 2751명이 청약해 221 경쟁률을 보였고, 46B형은 77가구 모집에 684명이 접수해 91의 경쟁률을 보였다.

또 전용면적 55A형은 79가구 모집에 11305명이 몰려 1431, 55B형은 57가구 모집에 3469가구가 청약해 611의 경쟁률을 보였다.

분양가격은 46A(이하 기본형 기준)35086~37326만원, 46B형이 35026~37262만원, 55A형h는은 41845~44533만원, 55B형은 41868~44541만원이다.

당첨자는 내년 114일 발표되고 입주는 20217월 예정이며 나머지 168가구에 대해선 LH는 장기임대 주택 방식으로 공급할 예정이다. SW

kks@economicpost.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