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해영 “秋, 오히려 검찰개혁 어렵게 하는 것 아닌가”
상태바
김해영 “秋, 오히려 검찰개혁 어렵게 하는 것 아닌가”
  • 황채원 기자
  • 승인 2020.12.03 10:39
  • 댓글 0
  • 트위터 387,859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뉴시스
사진=뉴시스

[시사주간=황채원 기자] 김해영 전 더불어민주당 최고위원이 추미애 법무부 장관과 윤석열 검찰총장의 갈등을 겨냥해 “지금 추 장관의 모습은 오히려 검찰개혁을 어렵게 하는 게 아닌가”라는 말로 비판하고 나섰다.

김 전 최고위원은 지난 2일 자신의 페이스북에 글을 올리며 “추 장관의 윤석열 총장에 대한 징계청구·직무배제 건으로 나라가 많이 시끄럽다”면서 “코로나로 인해 모든 국민이 어려움을 겪는 이 때 이 같은 일로 국민들께서 심려하게 되어 매우 착잡한 마음”이라 말했다.

이어 “검찰개혁의 핵심은 공정한 검찰권의 행사이고 이를 위해선 정치권력으로부터의 독립이 핵심”이라면서 “추 장관은 어떤 것이 진정한 검찰개혁을 위한 길인지 깊이 헤아려 달라”고 꼬집기도 했다.

그러면서 “노영민 비서실장을 비롯해 대통령을 지근거리에서 보좌하는 핵심 참모들도 문재인 대통령이 국민들에게 존경받는 대통령으로 남을 수 있도록 올바르게 보좌해달라”고 말하기도 했다. SW

hcw@economicpost.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