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정은, 정전협정 68주년 6.25전사자묘 참배
상태바
김정은, 정전협정 68주년 6.25전사자묘 참배
  • 양승진 북한 전문기자
  • 승인 2021.07.27 10:57
  • 댓글 0
  • 트위터 387,582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인민의 승리적 전진 힘있게 추동”
국방상 김정관→리영길 교체 확인
제7차 노병대회 27일 열릴 가능성
김정은 북한 국무위원장이 정전협정 체결 68주년을 맞아 6·25 전쟁 전사자 묘역을 참배하고 있다. 사진=트위터
김정은 북한 국무위원장이 정전협정 체결 68주년을 맞아 6·25 전쟁 전사자 묘역을 참배하고 있다. 사진=트위터

[시사주간=양승진 북한 전문기자] 김정은 북한 국무위원장은 정전협정 체결 68주년을 맞아 6·25 전쟁 전사자 묘역인 조국해방전쟁 참전열사묘를 참배했다.

이날 참배엔 리영길 전 사회안전상도 동행해 국방상이 김정관에서 리영길로 교체된 사실이 확인됐다.

조선중앙방송은 27김정은 동지께서 위대한 조국해방전쟁 승리 68돌에 즈음하여 7270시 조국해방전쟁 참전열사묘를 찾으셨다고 보도했다.

북한은 6·25전쟁이 미국과 싸워 승리했다는 의미로 정전협정 체결일을 국가 명절인 전승절로 제정해 기념하고 있다.

김 위원장은 열사묘 앞에 헌화하고 세월이 흐르고 세대가 열백 번 바뀐다 해도 전승 세대의 숭고한 혁명정신과 영웅적 위훈은 후대들의 애국열·투쟁열을 끊임없이 분발 승화시키며 혁명의 새 승리를 향한 우리 인민의 승리적 전진을 힘있게 추동하게 될 것이라고 말했다.

참배에는 박정천 군 총참모장, 권영진 군 총정치국장, 리영길 전 사회안전상을 비롯한 인민군 지휘성원들과 전군 대연합부대, 연합부대장이 현지에서 김 위원장을 맞이했다고 방송은 전했다.

또 리영길 전 사회안전상도 동행해 국방상이 김정관에서 리영길로 교체된 것이 확인됐다.

조국해방전쟁 참전열사묘는 김 위원장 집권 이후인 20137월 평양시 연못동에 세워진 6·25 전쟁 전사자 묘지다. 김 위원장은 앞서 2015, 2017, 2018, 2019년에도 이 묘지를 참배했다.

한편 제7차 노병대회는 조국해방전쟁 승리 68돌인 27일에 열릴 것으로 전망된다. SW

ysj@economicpost.co.kr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