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미, 지대지미사일 4발 동해로 발사...北도발 대응
상태바
한·미, 지대지미사일 4발 동해로 발사...北도발 대응
  • 양승진 북한 전문기자
  • 승인 2022.10.05 08:10
  • 댓글 0
  • 트위터 385,761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에이태큼스 각 2발 총 4발 가상표적 정밀타격
북한 도발 땐 도발원점 무력화 대응태세 갖춰
한미는 5일 북한의 IRBM 도발에 대응해 동해상으로 연합 지대지미사일 4발을 사격했다. 사진=합동참모본부
한미는 북한의 IRBM 도발에 대응해 5일 동해상으로 연합 지대지미사일 4발을 사격했다. 사진=합동참모본부

[시사주간=양승진 북한 전문기자] 한미 군 당국은 북한의 중거리탄도미사일(IRBM) 도발에 대응해 5일 동해상으로 연합 지대지미사일 사격을 했다고 합동참모본부가 밝혔다.

합참은 이날 한미는 전날 북한의 IRBM 도발에 대응해 실시한 연합 공격편대군 비행 및 정밀폭격 훈련에 이어, 이날 연합 지대지미사일 사격을 실시했다고 밝혔다.

이번 연합 지대지미사일 사격에서 우리 군과 주한미군은 에이태큼스(ATACMS) 2발 총 4발을 동해상으로 발사해 가상표적을 정밀타격, 추가 도발을 억제하기 위한 연합전력의 대응 능력을 현시했다고 합참은 설명했다.

합참은 북한이 어떠한 장소에서 도발하더라도 상시 감시태세를 유지한 가운데, 도발원점을 무력화시킬 수 있는 능력과 태세를 갖추고 있음을 보여줬다고 강조했다.

그러면서 우리 군은 북한의 추가도발에 대비해 관련 동향을 추적 감시하면서 상시 압도적인 승리를 보장할 수 있는 만반의 대비태세를 유지하고 있다고 전했다. SW

ysj@economicpost.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