네이버, 개인 웹 서비스 더욱 새롭게 개선.
상태바
네이버, 개인 웹 서비스 더욱 새롭게 개선.
  • 박지윤 기자
  • 승인 2013.11.11 14:11
  • 댓글 0
  • 트위터 386,056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 / 네이버

 
[시사주간=박지윤 기자] 네이버㈜(대표이사 사장 김상헌)는 메일, 쪽지, 캘린더, 메모, 주소록, N 드라이브, 오피스 등의 웹 서비스에 위젯, 할 일 보기 등을 추가해 사용자의 편의성을 높이는 개편을 진행했다고 11일 밝혔다.

먼저 메일 서비스와 캘린터 서비스 우측에 화면 이동 없이 일정, 할일, 메모, 연락처, N 드라이브 등 다른 서비스를 이용할 수 있는 위젯 기능을 추가했다. 이를 통해 메일 혹은 캘린더 화면에서 일정/할일/메모 등록은 물론 N드라이브 파일 저장도 가능해 사용자들의 업무 효율을 높일 수 있게 됐다.

캘린더 서비스에는 ‘할 일 보기’가 추가되어 개인 할 일에 대한 꼼꼼한 확인과 관리가 가능해졌다. 할 일에 대해서는 완료일을 설정할 수 있고, 시작 전/진행 중/완료 등 할 일의 진행 상태에 따라 별도의 개인 관리가 가능하다.

또한, 서비스 화면 구성도 깔끔하고, 다양해졌다. 기본 스킨5종 외에 디자인된 스킨10종을 추가 제공하여 서비스를 이용하는 공간에서 나만의 디자인을 자유롭게 연출할 수 있게 됐다.

경성민 네이버 기능형서비스 실장은 “메일, 캘린더, N 드라이브 등 네이버의 다양한 서비스를 업무용으로 사용하는 사람들이 많다”며 “실생활 속 업무의 효율성을 높이기 위해 이번 개선 작업이 이루어졌다”고 밝혔다. SW

pjy@economicpost.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