롯데그룹, 일자리 창출 나서
상태바
롯데그룹, 일자리 창출 나서
  • 김기현 기자
  • 승인 2013.11.12 09:43
  • 댓글 0
  • 트위터 386,035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시간선택제 일자리 2000개
사진/ 롯데그룹

[시사주간=김기현 기자] 롯데그룹이 시간선택제 일자리 2000개를 만들고 양질의 일자리 창출 노력에 동참한다.

롯데그룹은 내년 상반기까지 각 계열사에서 총 2000명의 시간선택 근로자를 채용할 계획이라고 12일 밝혔다. 또한 채용을 위해 26일 삼성동 코엑스에서 고용노동부 등이 주관하는 '2013 시간선택제 일자리 채용박람회'에도 참여한다.

주요 계열사별로 롯데백화점에서는 CS강사 및 힐링상담원, 롯데마트가 상품안전·서비스·디자인 담당, 롯데시네마가 영화관 관리사원, 롯데리아가 점포관리 담당, 롯데하이마트가 점포관리 및 판매사원을 뽑을 계획이다. 그외 롯데호텔, 롯데카드, 롯데손해보험, 롯데홈쇼핑 등도 시간선택제 일자리 늘리기에 동참한다.

시간선택제 근로는 하루 4~6시간 이내(주당 15~30시간)에서 본인이 원하는 시간을 선택해 일하고 정규직과 동등한 처우를 받는 것. 고용 보장과 4대 보험 가입, 복리 후생 등이 보장된다.

롯데그룹 관계자는 "일자리 창출을 통해 국민의 삶의 질을 높이려는 사회적 노력에 동참하기 위해 시간 선택제 일자리를 마련키로 했다"며 "그동안 육아 등으로 경력이 단절 됐던 여성과 새로운 일자리를 찾고 있는 중·장년층 고용에 도움이 될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SW

kkh@economicpost.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