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가 총리 “김정은 조건 없이 만날 용의”
상태바
스가 총리 “김정은 조건 없이 만날 용의”
  • 양승진 북한 전문기자
  • 승인 2021.04.17 19:36
  • 댓글 0
  • 트위터 411,904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미 싱크탱크 CSIS에서 화상 연설
납북자 조기귀국 실현 전력 다하겠다
한미일 3국 긴밀히 연계해 CVID 추구
미국을 방문 중인 스가 요시히데 일본 총리가 연설하고 있다. 사진=트위터
미국을 방문 중인 스가 요시히데 일본 총리가 연설하고 있다. 사진=트위터

[시사주간=양승진 북한 전문기자] 스가 요시히데(菅義偉) 일본 총리가일본인 납북자 해결을 위해 김정은 북한 국무위원장을 조건 없이 만날 용의가 있다고 거듭 강조했다.

NHK와 산케이신문 등에 따르면 방미 중인 스가 총리는 16일(현지시간) 조 바이든 미국 대통령과 정상회담 이후 미국 싱크탱크 전략국제문제연구소(CSIS)에서 한 화상 연설에서 이같이 밝혔다.

스가 총리는 바이든 대통령도 정상회담에서 즉각적인 해결을 위한 헌신을 다시 확인했다미국을 포함한 관계국과 긴밀히 협력해 모든 납북자의 조기 귀국 실현을 위해 전력으로 노력하겠다고 했다.

이어 나는 조건을 달지 않고 김정은 위원장과 만날 준비가 돼 있다면서 이는 납치 문제 해결, 결실 있는 북일 관계 수립을 위해 스스로 앞장서 행동하겠다는 결심이라고 전했다.

스가 총리는 우리는 북한의 모든 대량 살상무기와 모든 사거리 탄도미사일의 CVID(완전하고 검증 가능하며 불가역적인 폐기)'를 끈질기기 추구해야 한다앞으로 한미일 3국이 긴밀히 연계해 관련 안보리 결의의 완전한 이행을 추진하면서 북한의 비핵화를 추구해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SW

ysj@economicpost.co.kr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