北, “미얀마 쿠데타...아웅산 수치 등 구금”
상태바
北, “미얀마 쿠데타...아웅산 수치 등 구금”
  • 양승진 북한 전문기자
  • 승인 2021.02.01 16:11
  • 댓글 0
  • 트위터 411,974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군부, NLD에 “대선 사기 있다” 주장
대변인, 새벽에 고위인사 강제 연행
누가 어떤 이유로 감금했는지 몰라
북한 대외선전매체는 1일 미얀마 군부가 아웅산 수치 국가고문 등을 구금했다고 게시했다. 사진=NEW DPRK
북한 대외선전매체는 1일 미얀마 군부가 아웅산 수치 국가고문 등을 구금했다고 게시했다. 사진=NEW DPRK

[시사주간=양승진 북한 전문기자] 미얀마 군부는 31(현지시간) 윈 민 미얀마 대통령과 아웅산 수치 국가고문 등 민주주의민족동맹(NLD) 고위 관리들을 다수 억류하고 있다.”

북한 대외선전매체 ‘NEW DPRK’1일 중국 웨이보에 이 같이 전하고 미얀마 군부는 대선에서 압승한 민주주의민족동맹에 선거 사기가 있다고 주장했다고 밝혔다.

이와 관련 로이터통신 등에 따르면 묘 뉜 미얀마 민주주의민족동맹대변인은 아웅산 수치와 윈 민 대통령, NLD의 고위 인사들이 이날 새벽 강제로 연행됐다고 말했다.

지난해 11월 총선 이후 부정선거 의혹을 제기하며 쿠데타 가능성까지 제기한 군부와 시민 정부 간에 긴장이 고조되며 이 같은 사건이 발생했다.

그는 국민들은 성급하게 대응하지 말아야 하고 법에 따라 행동해야 한다면서 자신도 수감될 것으로 보인다고 강조했다.

다만 이 대변인은 어떤 이유로 누가 구금했는지 등은 설명하지 않았다. SW

ysj@economicpost.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