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장스케치] 이해찬 “특검해서라도 檢 낱낱이 벗겨낼 것”
상태바
[현장스케치] 이해찬 “특검해서라도 檢 낱낱이 벗겨낼 것”
  • 현지용 기자
  • 승인 2019.12.04 14:50
  • 댓글 0
  • 트위터 441,263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이해찬 더불어민주당 대표는 4일 오전 국회서 열린 민주당 최고위원회의에서 검찰을 향해 “특검을 통해서라도 검찰과 사건(민정비서관 특별감찰반원 사망)을 낱낱이 벗겨낼 것”이라 말했다. 사진 / 국회기자단
이해찬 더불어민주당 대표는 4일 오전 국회서 열린 민주당 최고위원회의에서 검찰을 향해 “특검을 통해서라도 검찰과 사건(민정비서관 특별감찰반원 사망)을 낱낱이 벗겨낼 것”이라 말했다. 사진 / 국회기자단

[시사주간=현지용 기자] 청와대 하명수사 의혹으로 민정비서관실 특별감찰반원이 숨지자, 이해찬 더불어민주당 대표는 이에 대해 “왜 공수처와 검경수사권 조정을 통한 검찰개혁이 반드시 필요한지를 잘 보여준다”고 강조했다.

이 대표는 4일 오전 국회서 열린 민주당 최고위원회의에 참석해 “최근 검찰의 여러 수사 상황을 보면 도저히 이해할 수 없는 ‘선택적 수사’가 아니라 할 수 없다”며 “검찰은 결백하다면 지금이라도 검경 합동수사단을 꾸려 모든 수사 상황과 과정을 투명히 공유하고 함께 철저히 진상을 밝혀야 한다. 그렇지 않는다면 민주당은 특검을 통해서라도 이 사건을 낱낱이 벗겨낼 것”이라 비판했다.

이와 관련 지난 5월 국회 패스트트랙 법안 충돌사건에 관련된 한국당 수사가 미진한 것에 대해서는 “검찰이 국민이 아닌 조직에만 충성하기 위해 정치적 행동을 넘어 정치에 개입하고 있다는 의혹까지 든다”고 지적했다.

그러면서 “의혹 불식을 위해서라도 (공수처법 및 검경수사권 조정) 법 통과 이전에 기소, 수사에 반드시 착수해야한다”며 “검찰에 준엄하게 경고한다. 검찰이 이렇게 직무유기를 하면 절대로 가만두지 않을 것”이라 말했다. SW

hjy@economicpost.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