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국, ‘코로나19’ 감염자 격리시간 5일로 단축
상태바
미국, ‘코로나19’ 감염자 격리시간 5일로 단축
  • 조명애 워싱턴 에디터
  • 승인 2021.12.28 08:12
  • 댓글 0
  • 트위터 387,265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5일 동안 마스크 사용도 권고
3차 접종자는 격리 불필요
리스본=AP
리스본=AP

[시사주간=조명애 워싱턴 에디터·불문학 박사] 미국 질병통제예방센터(CDC)가 ‘코로나19’에 양성반응이 나왔을 때 격리해야 하는 권장시간을 10일에서 5일로 단축했다.

27일(현지시간) CDC는 성명에서 “현재 우리가 코로나19와 오미크론 변이에 대해 알고 있는 것을 고려할 때 권장되는 격리 기간을 10일에서 증상이 없는 경우 5일로 단축하고, 다른 환자들 주변에서는 마스크를 착용하는 것을 5일로 단축한다”고 밝혔다.

로셸 왈렌스키 CDC 국장은 성명에서 “오미크론 변이가 빠르게 확산되고 있으며 우리 사회의 모든 측면에 영향을 미칠 가능성이 있다”면서 “ 이번 업데이트는 사람들이 안전하게 일상 생활을 계속할 수 있도록 보장한다. 예방은 최선의 선택이다. 예방접종을 하고 전염력이 높은 지역의 공공 실내환경에서 마스크를 착용하고, 모이기 전에 테스트를 받으라”고 호소했다,

CDC는 “백신을 접종하지 않았거나 두 번째 mRNA 복용 후 6개월 이상 경과했으며 아직 효과가 나타나지 않은 사람들에게 5일 동안 격리할 것을 권고하고 있으며 5일 동안 마스크를 사용할 것을 권고하고 있다”고 밝혔다.

CDC는 “3차 접종을 한 사람들은 노출 후 격리할 필요가 없고, 노출 10일 동안 마스크를 착용해야 한다”고 전했다.

CDC는 3차 접종은 타인에게 전염시킬 위험을 크게 낮춘다면서 남아프리카와 영국의 데이터는 2회분 mRNA 백신의 효과가 약 35%임을 보여준다고 설명했다. 그러면서 추가접종시 감염에 효과가 75%에 달한다”고 말했다. SW

jma@economicpost.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